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4.3℃
  • 흐림서울 25.0℃
  • 대전 24.1℃
  • 박무대구 25.2℃
  • 흐림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5.7℃
  • 구름조금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5.5℃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2.9℃
  • 구름많음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중국시사

华春莹:中方始终认为美极限施压是当前伊核紧张局势的根源

 

(뉴스아이리이빠빠) 中国外交部发言人华春莹9日在例行记者会上表示,中方始终认为,美极限施压是当前伊核紧张局势的根源。美方应放弃对伊单边制裁和极限施压等错误做法。同时,协议各方均应致力于完整、有效执行全面协议。

 

有记者提问,据报道,7日,伊朗原子能机构发言人宣布伊第三阶段减少履行伊核全面协议义务的具体措施,包括研发多种新型离心机,进一步提升铀浓缩能力。同时,强调欧方应切实履行全面协议义务。一旦挽救全面协议的外交斡旋取得进展,伊随时可恢复履约。中方对此有何评论?

  

华春莹表示,我注意到有关报道。中方始终认为,美极限施压是当前伊核紧张局势的根源。美方应放弃对伊单边制裁和极限施压等错误做法。同时,协议各方均应致力于完整、有效执行全面协议。我们希望有关方面相向而行,推动伊核局势走向缓和。中方愿与各方一道为此作出努力。

 

中国新闻网



포토이슈


배너

제네시스, 람보르기니 디자인 총책임자 출신 필리포 페리니 상무 영입 (뉴스아이리이빠빠) 제네시스가 고급차 분야 세계적 디자이너를 영입하고 글로벌 디자인 경쟁력 강화에 박차를 가한다. 제네시스는 9일 알파 로메오, 람보르기니 등에서 디자인 개발을 주도해 온 필리포 페리니(Filippo Perini) 디자이너를 유럽제네시스선행디자인스튜디오 총책임자 상무로 영입한다고 밝혔다. 9월 16일부터 제네시스 브랜드에 합류하게 될 필리포 펠리니 상무는 한국의 제네시스디자인실과 협업해 미래 고급차 디자인 트렌드를 주도할 제네시스 선행 디자인 개발을 책임지게 된다. 특히 그가 선행 디자인 외에 양산차 디자인 분야에서도 탁월한 역량을 보유하고 있어 제네시스 브랜드 전반의 디자인 경쟁력을 제고하는 데도 기여하게 된다. 신임 페리니 상무는 고급차 및 고성능 스포츠카 디자인 분야에서 확실한 입지를 쌓아온 세계적 디자이너로 꼽힌다. 이탈리아 폴리테크노 대학에서 기계공학 학사 및 자동차 디자인 석사 학위를 받은 뒤 1995년 알파 로메오에 입사, 스파이더, 156 슈퍼 트리스모 레이싱 카 등 디자인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경험을 쌓았다. 이후 2003년에는 폭스바겐 그룹으로 자리를 옮겨 아우디의 A5 쿠페, TT 콘셉트카 등 디자인을 개발했다. 이어 20

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초등학생용 통일교육 교재 발간 (뉴스아이리이빠빠) 건국대학교 통일인문학연구단(단장 김성민, 철학과 교수)이 초등학생용 통일교육 교재인 ‘레츠(Let’s) 통일: 평화와 소통’, ‘레츠(Let’s) 통일: 치유와 통합’(전2권)을 발간했다고 9일 밝혔다. 책은 2년간 교재 연구와 집필, 현장 피드백, 수정 등의 과정을 거쳐 초등학생들이 인문학적 통일론에 공감하고 체험을 통해 이해를 심화 시킬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인문학연구원 통일인문학연구단 소속 교수진 및 통일인문학연구단의 박사급 연구원, 현직 교사가 공동으로 집필했다. 첫 번째 ‘평화와 소통’ 편에서는 평화의 가치를 체감하고 평화 감수성을 기르면서 남과 북의 차이를 균형 있게 바라보며 진정한 소통의 길을 고민하는 내용으로 채웠다. 두 번째 ‘치유와 통합’ 편에서는 현재까지도 지속되는 분단의 상처들을 치유하는 방법들을 고민하고 평화와 통일의 시대의 새로운 공동체로 거듭나는 통합의 이야기를 담아내었다. 이 책은 초등학생들도 분단과 통일 문제에 자율적이고 비판적으로 사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야기들을 소개하고 있다. 또한 학교교육에 곧장 적용할 수 있도록 교과내용과 연결시킨 활동들을 제시하였고 흥미롭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

特朗普叫停美国与塔利班和谈 批未遵守停火令 (뉴스아이리이빠빠) 综合报道,美国总统特朗普7日宣布,取消与阿富汗塔利班武装组织在美国戴维营的秘密和 谈,称塔利班在谈判期间未遵守停火令,更继续发动恐袭,杀害美军士兵和11名无辜的人,形容塔利班已无权磋商具有意义的和平协议。对此,塔利班则发布声明称,美国“将比任何人受伤更深”。阿富汗总统府8日指出,只有塔利班接受停火并与阿政府直接对话,和平才能实现。 会面取消,结束和谈 特朗普7日在“推特”透露,他原定8日分别与塔利班主要领袖及阿富汗总统加尼于戴维营密会,但塔利班发动袭击后,他决定实时取消会面,并结束和谈。 特朗普批评塔利班企图借杀戮他人,增加谈判筹码,“但这只会令事件更糟”。 导火线 阿富汗首都喀布尔5日发生自杀式炸弹袭击,34岁美军士兵奥尔蒂斯死亡,成为两周内在阿富汗死亡的第4名美军,这或许成为特朗普结束和谈的导火线。 路透社引述消息人士指,特朗普在宣布消息数小时前,一名塔利班高层正在卡塔尔多哈,与美国官员会面,双方更接近达成协议。 2001年,美国遭受“9•11”恐怖袭击后发动阿富汗战争,推翻被美方认定庇护“基地”组织的塔利班政权。战后阿富汗局势持续动荡。随着塔利班近年来在阿富汗势力不断壮大,美方不得不选择与其谈判。 “阿富汗和平谈判已死” 美国国务卿蓬佩奥8日表示,美国为促成阿富汗和平而和塔利班进行的谈判已中止,美方将继续对塔利班施压,并提供阿富汗部队